한솔홈데코가 제안하는 컬러 홈인테리어2
한솔홈데코가 제안하는 컬러 홈인테리어2
  • 이보경 기자
  • 승인 2020.02.06 1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감한 컬러 플레이로 집을 한층 세련되게

 

디자인에 있어 가장 원초적인 느낌과 감정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요소 중 하나가 컬러다. 컬러만큼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드러내기에 좋은 요소는 드물다. 이에 몇 해 전부터 홈인테리어에서도 패션처럼 파격적으로 컬러를 즐기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이 같은 트렌드에 따라, 다채로운 컬러의 인테리어 자재를 선보이고 있는 한솔홈데코가 과감한 컬러 플레이를 통한 한층 아름답고 개성 있는 인테리어 디자인을 제안한다.

 

파벽돌, , 우드가 어우러진 공간

중문-한솔 슬림 슬라이딩 도어, 방문-한솔 ABS 평판도어, 바닥재-한솔 SB엠보(클리어 애쉬)

파벽돌 디자인의 포인트 벽장재, 알루미늄 슬라이딩 도어 등 철재, 유리, 벽돌 등을 인테리어에 이용하면 북유럽 스타일의 공간을 연출할 수 있다. 또한 이 같은 자연 소재를 최대한 활용해 현대적으로 적용한 인테리어는 가족의 일상에 편안함과 따뜻함을 선사한다.

또한 컬러측면에서도, 메인 컬러를 화이트로 정해 마루, , 도어, 천장 등에 적용하고, 주방, 창문 등에 그레이와 블랙 컬러를 매치해 포인트를 주면, 단조롭지도 않고, 공간을 더욱 안락하고 모던하게 연출할 수 있다.

 

파란집 풍경

방문-한솔 ABS 민판도어(딥블루), 화장실 문-한솔 ABS 타공도어(딥블루)

긴장과 불안을 가라앉히고 마음을 안정시키는 효과가 있는 블루. 이에 오늘날 유럽인이 가장 좋아하는 컬러는 블루다. 그렇다고 집안의 모든 공간을 블루 컬러로 물들일 필요는 없다. 포인트 인테리어를 통해 블루 컬러를 돋보이게 할 수 있다. 특히, 방문에 포인트를 주면 효과적이다. 거실과 모든 방으로 이어지는 문을 블루 계열 컬러로 포인트를 주고, 화이트 톤의 바닥재를 적용하면, 블루 컬러의 포인트들이 더욱 도드라진다.

주방은 조금 더 특색 있게 꾸미길 제안한다. 기존의 블루, 화이트 컬러와 어울리면서도 조금은 색다른 컬러의 자재를 접목하면, 공간의 개성을 살릴 수 있다. 풍부한 텍스처가 돋보이는 원목 식탁, 골드 컬러 펜던트 조명, 핑크 계열의 벽타일, 퍼플 컬러 블라인드 등 조화로우면서도 개성 있는 컬러의 자재는 오감의 즐거움을 자극한다.

 

마루에서 벽까지

바닥재-한솔 강화마루(딥티크), 벽장재-한솔 스토리월(아스토리아 우드블럭)

자연스러운 엘름 우드 결에 톤 다운된 묵직한 브라운 톤의 마루와 원목의 강한 텍스처가 돋보이는 벽장재가 함께 있는 인테리어는 공간을 클래식하면서도 중후하게 연출할 수 있다. 다소 어두워 보일 수 있는 분위기는 곳곳에 배치한 조명을 통해 상쇄할 수 있다. 또한 바닥과 벽 마감재가 모두 우드 디자인이라는 점을 감안해, 화이트 톤의 가구 및 자재를 포인트로 적극 활용하면 공간을 고급스러우면서도 세련되게 꾸밀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