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체감온도 낮춰주는 ‘홈퍼니싱 아이템’ 주목
여름철 체감온도 낮춰주는 ‘홈퍼니싱 아이템’ 주목
  • 이보경 기자
  • 승인 2024.07.01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냉감 침구, 식물, 라탄·유리 소품 인기
슬립앤슬립 냉감 침구 ‘샤베트 화이트’ ⓒ이브자리
슬립앤슬립 냉감 침구 ‘샤베트 화이트’ ⓒ이브자리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되면서 체감온도를 낮춰주는 홈퍼니싱 아이템이 주목받고 있다. 특히, 열대야를 대비해 시원하고 쾌적한 숙면을 도와주는 냉감 침구가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보는 것만으로도 불쾌지수를 해소해주고 싱그럽고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해주는 식물과 시원한 분위기를 내는 라탄, 유리 등 소재의 소품 역시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여름밤 꿀잠 돕는 냉감 침구


신세계까사 까사미아 냉감 침구 ‘쿨린’ 시리즈 ⓒ신세계까사
신세계까사 까사미아 냉감 침구 ‘쿨린’ 시리즈 ⓒ신세계까사

여름철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냉감 침구(이불, 패드 등)에 대한 관심이 크게 높아졌다. 폴리에틸렌 등 기능성 소재로 만들어지는 냉감 침구는 피부에 닿는 즉시 체열을 빼앗는 원리로 사용자가 시원함을 느낄 수 있다. 최근, 한 매체에서 냉감 침구를 덮었을 때 피부 표면 온도가 몇 도까지 떨어지는지 열화상 카메라로 확인한 결과, 실제 7도 이상 온도가 내려갔다.

효과가 확실한 만큼, 여름밤 꿀잠을 위해 냉감 침구를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신세계까사의 지난 5월 냉감 침구류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5배 증가했다. 이에 많은 침구 브랜드가 각종 신소재를 활용한 기능성 제품을 앞다퉈 출시하며 소비자 공략에 나서고 있다.

대표적으로, 웰크론의 기능성 침구 브랜드 세사와 세사리빙은 최근 냉감 성능이 30% 향상된 에어터널 아이스침구신제품을 출시했고, 이브자리의 수면 전문 브랜드 슬립앤슬립은 앞뒷면이 각각 다른 여름 소재로 만들어져 기온과 선호하는 촉감에 따라 양면을 활용할 수 있는 냉감 침구 샤베트를 선보였다. 또한, 신세계까사는 고기능 접촉 냉감 소재인 듀라론-(DURARON-Cool)’을 사용한 냉감 침구 쿨린(COOLIN)’ 시리즈를 출시했다.

 


집을 싱그럽게 채워주는 식물


여름철 집 안에서 식물을 기르게 되면 청량감 있는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보는 것만으로도 기분이 좋아지고, 집을 싱그럽게 채워주는 식물도 여름철 홈퍼니싱 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다. 여름철 집 안에서 식물을 기르게 되면 청량감 있는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초록 색감이 주는 심적인 안정감은 물론 공기정화에도 도움을 준다. 특히, 아레카야자, 몬스테라, 베고니아, 스파티필름 등 관엽식물은 증산작용이 활발해 실내 습도조절에 도움을 주고, 체감온도를 낮춰주는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다. 식물은 거실, 침실, 주방 등 어느 곳과도 잘 어울려 인테리어 매치가 쉽다는 장점도 있다. 또한, 부담스럽지 않게 집안의 분위기를 바꿀 수 있다는 점도 큰 장점이다. 거실이나 식탁 등 평범한 곳에 배치해도 인테리어 효과를 볼 수 있으며, 벽 선반을 설치해서 식물을 놓거나, 플랜트 행어를 이용해 천장에 걸어놓는 등 취향에 맞는 플랜테리어로 보다 특별한 공간을 만들 수도 있다.

 


여름과 가장 잘 어울리는 아이템 라탄·유리 소품


라탄 소품은 여름에는 시원한 느낌을 주며, 존재 자체만으로도 여름철 휴양지 감성을 물씬 풍긴다.
투명하고 가벼운 느낌의 유리 소품은 청량하고 쾌적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시원한 분위기를 내는 라탄, 유리 등 소재의 소품도 큰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여름과 가장 잘 어울리는 아이템으로 꼽히는 라탄 소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라탄은 열대지방에서 자라는 야자과의 덩굴식물로, 가볍고 통기성이 좋아 소품이나 가구의 소재로 널리 사용된다. 라탄 소품은 여름에는 시원한 느낌을 주며, 존재 자체만으로도 여름철 휴양지 감성을 물씬 풍긴다. 또한, 바구니, 의자, 전등 갓 등 다양한 소품으로 사용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고, 식물과 매치하면 더욱 이국적이고 내추럴한 공간을 완성할 수 있다. 보기만 해도 차가운 유리 소품 역시 여름과 잘 어울리는 아이템이다. 실제로 몸에 닿는 촉감도 차갑다. 투명하고 가벼운 느낌의 유리 소품은 청량하고 쾌적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유리 화병에 꽃을 꽂아 테이블에 배치하는 것만으로도 시원한 느낌을 만들어 낸다. 화병, 캔들 홀더, , 플레이트 등 제품이 다양하고, 그린, 블루 등 컬러 그라스나 유리 공예품을 활용하면 시원함에 더해 감각적인 분위기까지 자아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